광고
광고
로고

[김포시] 70만 김포시대 대비, 최첨단 교통정보시스템 구축

박희찬 기자 | 기사입력 2024/07/05 [10:49]

[김포시] 70만 김포시대 대비, 최첨단 교통정보시스템 구축

박희찬 기자 | 입력 : 2024/07/05 [10:49]

 

김포시(시장 김병수)는 지난 4일, 본격적인 AI시대를 대비하여, 관내 지능형 교통장비를 확대하겠다고 밝혔다.

 

지능형교통체계(ITS) 확대사업은, 2021년부터 2024년까지 총 125억(국비 75억 포함)을 투입하며, 관내 주요도로에 최첨단 AI급 지능형교통장비를 설치하여, 최근 급속한 도시발전 및 교통량 증가에 따른 교통혼잡 완화 및 교통안전을 더 강화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.

 

먼저 1차 사업(‘21년~’22년)을 시작으로 총 85억을 투입해 관내 126개소에 첨단신호제어, 교통정보 수집/제공 등 최첨단 지능형 교통장비를 설치했고, 2차 확대구축 사업(‘23~’24년)으로, 총 40억을 투입, 관내 21개소에 AI급 지능형 교통정보 인프라를 확대구축하는 등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.

 

또한 시는 2025년 이후부터 ‘교통신호등 온라인 구축사업 추진’ 과 ‘긴급차량 우선신호 사업’ 추진을 계획하고 있으며 향후 자율주행시대를 대비한 차세대 지능형교통체계(C-ITS) 구축도 계획하는 등 시민의 교통편의를 위한 다각적인 정책을 구상하고 펼치고 있다.

 

김진석 도시안전정보센터장은 “앞으로 70만 김포를 대비하여, 다양한 교통정보 정책을 계획하고 추진하고 있으며, 이를 통해 시민분들께서 좀더 편리한 교통환경을 누리실 수 있도록 많이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포토뉴스
이동
메인사진
[맛집] 장기동 '레드스모크하우스' 레스토랑
  • 썸네일>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광고